'안녕하세요' 이사강 론, 남다른 2세 계획 "4형제 낳을수도"
'안녕하세요' 이사강 론, 남다른 2세 계획 "4형제 낳을수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이사강 론 부부. KBS2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이사강 론 부부. KBS2

뮤직비디오 감독 이사강과 가수 론 부부가 2세 계획을 밝혔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이사강은 남편 론이 곧 군대에 입대한다며 "론을 위해서라면 목숨도 바칠 수 있다"고 말한 뒤 눈물을 보였다.

이사강은 이날 남다른 2세 계획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사강은 "언니가 예전에 신혼집으로 풍수 선생님을 모시고 왔다. 선생님께서 둘러 보시고는 저희에게 4형제 낳을 것 같다고 했다"며 "그 선생님이 말한 게 모두 다 맞았다"고 전했다.

두 사람의 진한 애정행각을 지켜본 MC들은 "이 정도 스킨십이면 충분히 가능할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사강과 론은 11살 연상연하 커플로, 지난 1월 결혼식을 올렸다. 최근 MBN 예능 '모던 패밀리'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