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SNS 분노, 부정적 단어 가득한 글의 의미는?
한예슬 SNS 분노, 부정적 단어 가득한 글의 의미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한예슬. 파트너즈파크
배우 한예슬. 파트너즈파크

배우 한예슬이 SNS(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에 분노를 담은 듯한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의문이 커지고 있다.

한예슬은 27일 새벽 자신의 SNS에 "고스란히 다 느끼자. 지독한 이 외로움. 지독한 이 고독. 지독한 이 상처. 지독한 이 분노. 지독한 이 패배감. 지독한 이 좌절감. 마주하기 힘든 내 못난 모습들"이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배우 한예슬이 올린 의미심장한 SNS 분노글. 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올린 의미심장한 SNS 분노글. 한예슬 인스타그램

마치 한 편의 시와 같은, 정확한 의미를 파악하기 힘든 내용들과 분노섞인 부정적 단어들이 SNS에 가득해 한예슬이 어떤 심경의 변화가 있는 것은 아닌지 팬들의 걱정을 샀다.

한예슬 소속사 측은 그러나 다수 매체를 통해 "별 다른 일은 없다. 개인적으로 열심히 드라마 촬영에 임하고 있다"며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다.

한예슬은 현재 SBS '빅이슈' 촬영에 한창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