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현장] '페르소나' 아이유 "제작보고회까지 할 줄 몰랐어요"
[kg현장] '페르소나' 아이유 "제작보고회까지 할 줄 몰랐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가 예상보다 커진 영화의 규모에 "놀랐다"는 심경을 밝혔다.

아이유는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페르소나' 제작보고회에서 "처음 (출연을) 제안 받았을 때 이렇게 큰 관심을 받을 몰랐다"며 "'단편 영화 4편을 찍는다'고 해서 좋다고 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아이유는 이어 "열심히 해보고 싶다고 시작했는데 언론에서도, 팬들도 제작 보고회를 할 줄 몰랐다. 그래서 처음에 넷플릭스 플랫폼도 아니었고, 스코어에 대해 걱정할 생각할 필요도 없었다"며 솔직한 생각을 드러내기도 했다.

'페르소나'는 이경미 임필성 전고운 김종관 4명의 감독이 페르소나 이지은(아이유)을 각기 다른 시선으로 풀어낸 총 4개의 단편 영화 묶음으로 구성된 오리지널 시리즈. 4월 5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