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민철 호투' kt, 5연패 탈출…LG에 한 점 차 승리
'금민철 호투' kt, 5연패 탈출…LG에 한 점 차 승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wiz가 금민철의 호투로 5연패 늪에서 벗어났다.

kt는 6일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홈경기에서 LG 트윈스에 2-1로 승리했다.

kt는 1회말 김민혁이 몸에 맞는 공, 박경수가 볼넷으로 출루해 무사 1, 2루 기회를 잡았지만 강백호가 2루 땅볼, 멜 로하스 주니어가 삼진으로 물러나 첫 기회를 놓치는 듯했다.

하지만 유한준이 귀한 2타점을 만들었다. 유한준은 1회말 2사 2, 3루에서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적시타를 쳤다.

이후 kt 타선은 추가점을 뽑지 못했다.

타자들의 도움이 크지 않았지만, kt 투수진은 고비를 넘기며 승리를 지켜냈다.

선발 금민철은 매 이닝 주자를 내보내면서도 6이닝을 4피안타 4사사구 무실점으로 막았다. 금민철은 시즌 첫 승을 챙겼다.

7회부터 등판한 정성곤은 8회 토미 조셉에게 좌월 솔로포를 얻어맞긴 했지만, 1⅓이닝을 1실점으로 버텼다.

kt 마무리 김재윤은 1⅔이닝 1피안타 무실점의 역투로 시즌 2번째 세이브를 거뒀다.

LG 타선은 7안타 7사사구를 얻고도 단 한 점만 뽑는 응집력 부족에 시달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