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콘서트, 감동의 무대 공개
'불청' 콘서트, 감동의 무대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타는 청춘 콘서트'의 화려한 막이 오른다. SBS
'불타는 청춘 콘서트'의 화려한 막이 오른다. SBS

'불타는 청춘 콘서트'의 화려한 막이 오른다.

9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지난 달 열린 '불타는 청춘 콘서트'의 감동적인무대가 공개된다.

이번 콘서트는 김국진 강수지 부부의 진행으로 양수경 김완선 김도균 신효범 김혜림 이재영 015B 최재훈 구본승 김부용 임재욱까지 이름만 들어도 가슴 떨리는 명가수들의 화려한 무대가 이어져 한껏 기대를 모았다.

그 중 김혜림은 사전 인터뷰 당시 자신의 '죽기 전 마지막 무대가 될 수 있다'며 남다른 각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히트곡 '디디디' 가 아닌 '날 위한 이별'을 선곡하고, 작곡가인 김형석과 함께 무대에 올라 두 사람의 특별한 우정을 나눴다. 특히, 이 곡은 댄스 가수에서 발라드 가수로 성공적인 변신을 하게 해준 '고마운 곡'이라며 감정이 북받쳐오르는 듯 눈시울을 붉혀 모두를 감동하게 만들었다.

레전드 가수이자 '불청마마'인 양수경은 김정균 강문영 박선영 최민용으로 구성된 불탄중년단 'BTJ'와 환상의 무대를 선보여 시선을 집중시켰다.

BTJ는 멤버 도합 200살이 넘는 나이에도 이번 무대를 위해 몇 주 동안 쉬지 않고 연습했다고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BTJ는 동분서주하며 여러 무대에 출연해 이번 콘서트에서 가장 바쁜 스케줄을 소화했다는 후문이다.

올림픽홀을 감동과 흥분으로 꽉 채웠던 '불타는 청춘 콘서트' 공연은 오늘(9일) 오후 11시 10분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