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서 60대 여성 산책 중 도사견에 수차례 물려 숨져
안성서 60대 여성 산책 중 도사견에 수차례 물려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서 60대 여성 산책 중 도사견에 물려 사망

산책 중이던 60대 여성이 도사견에 물려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오전 7시 55분께 안성시 미양면의 한 요양원 인근에서 산책 중이던 A씨(62)가 도사견에 가슴 등을 수차례 물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5시간 만인 오후 1시 16분께 사망했다.

도사견은 요양원 원장 B씨(58)가 키우던 개로 개장 청소를 위해 문을 열어놓은 사이 근처를 지나던 A씨를 공격한 것으로 조사됐다. 요양원 부원장 C씨도 개에게 물렸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숨진 A씨는 이 요양원에서 수년 전부터 생활했지만, 직원인지 요양원 입소자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B씨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