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취업자 25만명’ 두 달 연속 증가세…실업자도 9개월 만에 줄어
‘3월 취업자 25만명’ 두 달 연속 증가세…실업자도 9개월 만에 줄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취업자 수가 25만 명 늘어나며 두 달 연속 20만 명대 증가 폭을 기록했다.

10일 통계청이 발표한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680만 5천 명으로 1년 전보다 25만 명 증가했다.

취업자 증가 규모는 지난해 2월 10만 4천 명으로 줄어든 이후 올해 1월(1만 9천 명)까지 12개월 연속 부진한 흐름을 보였으나 지난 2월 26만 3천 명에 이어 두 달 연속 20만 명대 취업자 증가 폭을 나타냈다.

산업별로는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7만 2천 명ㆍ8.6%), 전문ㆍ과학 및 기술서비스업(8만 3천 명ㆍ7.7%), 농림어업(7만 9천 명ㆍ6.6%) 등에서 증가했다.

반면 제조업(-10만 8천 명ㆍ-2.4%), 사업시설관리ㆍ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4만 2천 명ㆍ-3.1%), 금융 및 보험업(-3만 7천 명ㆍ-4.5%) 등에서는 감소했다. 제조업은 지난해 4월부터 12개월 연속 감소세를 보였다.

연령별 취업자를 보면 60세 이상(34만 6천 명), 50대(11만 1천 명), 20대(5만 2천 명)에서 증가했지만, 40대(-16만 8천 명), 30대(-8만 2천 명)에서 감소했다.

실업자는 119만 7천 명으로 1년 전보다 6만 명(-4.8%) 감소했고, 실업률은 4.3%로 1년 전보다 0.2% 포인트 하락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고용률이 40대를 제외하고 모든 연령에서 상승해 고용 상황이 개선됐다고 평가할 수 있다”며 “제조업과 도소매업은 마이너스이지만 감소 폭이 축소하고 있어 1∼2개월 지켜보면 방향성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완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