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부평구 연두방문’… 민생속으로
박남춘 인천시장 ‘부평구 연두방문’… 민생속으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철 공사 여파 도로균열 민원
쌍용아파트 찾아 안전대책 지시
박남춘 인천시장이 10일 오후 부평구 쌍용아파트에서 7호선 공사로 인한 아파트 담장균열 등 주민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인천시청 제공
박남춘 인천시장이 10일 오후 부평구 쌍용아파트에서 7호선 공사로 인한 아파트 담장균열 등 주민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인천시청 제공

박남춘 인천시장이 10일 부평지역 민원과 주요현안 등 현장 4곳을 방문해 주민 의견을 수렴하고 시 차원의 대책 마련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지역현안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지역 주민과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2시 청천동 쌍용아파트를 둘러보는 것으로 부평구 연두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이 아파트는 최근 지하철 7호선 연장구간 공사로 인해 주차장, 도로 등에 균열이 발생한다는 민원이 접수된 곳이다.

현장을 찾은 박 시장은 주민들의 이야기를 직접 청취했다.

이어 경찰종합학교 이전부지로 자리를 옮긴 박 시장은 진입도로 개설과 부지 내 부평남부체육센터(가칭) 건립이 필요한 이유 등에 대해 부평구의 설명을 들었다.

박 시장은 마지막 일정으로 인천성모병원 주차장 부지에서 열린 인천시·부평구·버스업체 관계자 등 5자간 ‘버스회차지 조성 업무협약’ 체결식에도 참석했다.

차준택 구청장은 이날 박 시장에게 7호선 연장사업으로 인한 청천동 쌍용아파트 도로 균열 등에 대한 보수 및 원인조사를 요청하고 경찰대학 이전부지에 들어설 부평남부체육센터 건립과 접근성 강화를 위한 진입도로 개설, 부평 남북권역 노인문화센터 건립 등에 대한 예산 지원을 건의했다.

또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 등을 기관 건의사항으로 제출, 시와 구의 주요 현안사항을 공유하고 해결하는데 실질적인 지원과 협력을 요청했다.

박 시장은 “버스회차지 조성은 민·관, 지역기업이 다자간 상생협력으로 지역문제를 해결한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부평구 주민의 고견을 헤아려 현안사항과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시 차원의 다각적으로 검토를 통해 시와 부평구가 상생하는 시정을 펼치겠다”고 약속했다.

이관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