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신둔면 상가번영회 창립 성황
이천시 신둔면 상가번영회 창립 성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 신둔면 수광리 일원 상가주 73명은 11일 신둔상가번영회(회장 이창규) 창립총회를 가졌다.

이번 신둔상가번영회는 신둔면이 도자마을로서 일본.중국 등의 많은 관광객들 방문했던 2000년대의 명성을 다시 찾기 위헤 상가주변을 활성화하고 앞으로 신둔역세권과 도자기 축제 등 다양한 지역인프라를 활용한 지역상생 프로젝트를 함께 하는 상가번영회를 창립했다.

지난달 7일 준비위원회를 발족한 후 한달만에 창립총회를 갖은 상가번영회는 신둔면 수광리 일원 120여개 상가중 현재 73개소가 함께한 창립총회를 가졌다.

이날 창립총회에는 엄태준 시장, 송석준 국회의원, 시ㆍ도의원, 관내 사회단체장 등이 참석해 상가번영을 기원했다.

이창규 회장은 “초대회장을 맡게 되어 영광스러우면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상가발전은 물론 역세권을 활용한 상가 번영을 위해 노력하고 앞으로 전선지중화 사업이 완료된후 본격적으로 민속5일장 유치 등에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엄태준 시장은 축사를 통해 “살면서 많은 용기가 필요하지만 그 무엇보다 시작하는 용기가 가장 중요하다”며 “한달이라는 짧은 시간안에 결속력을 다진 이창규 회장을 비롯한 번영회 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면서 “앞으로 이천시도 한전과 함께 진행하는 전선 지중화 사업을 하루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또한 신둔면에 여러가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