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현장] 케빈 파이기 "'어벤져스:엔드게임' 후 새 히어로 나타난다"
[kg현장] 케빈 파이기 "'어벤져스:엔드게임' 후 새 히어로 나타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빈 파이기 마블 스튜디오 대표. 연합뉴스
케빈 파이기 마블 스튜디오 대표. 연합뉴스

케빈 파이기 마블 스튜디오 대표가 새로운 히어로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는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 아시아 프레스 컨퍼런스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마블 스튜디오의 수장 케빈 파이기를 비롯해 프로듀서 트린 트랜, 안소니 루소, 조 루소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케빈 파이기 대표는 "톰 히들스턴과 함께 5년 전에 한국을 방문했는데 (한국을) 정말 좋아한다. 5년이 아니라 좀 더 빨리 올 수 있었으면 좋았을 것"이라며 "그래도 '어벤져스:엔드게임'으로 올 수 있어서 좋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어벤져스:엔드게임'은 22편의 영화를 집대성한 작품"이라며 "'어벤져스:인피니티워'는 '어벤져스:엔드게임'의 전초전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 저희가 더 많은 것을 10년간 보여줄 것이다. 새로운 히어로가 나타나겠지만 지금은 (누구인지) 말씀드릴 수가 없다"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24일 개봉.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