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씨 부모 살해, 김다운 구속기소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씨 부모 살해, 김다운 구속기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씨의 부모를 살해한 혐의로 김다운씨가 구속기소됐다.

수원지검 안양지청 형사2부(김성훈 부장검사)는 ‘청담동 주식부자’로 알려진 이희진씨(33ㆍ수감 중)의 부모를 살해한 혐의로 김다운씨(34)를 구속기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김씨에게는 강도살인, 위치정보법 위반, 공무원자격사칭, 밀항단속법 위반 등의 혐의가 적용됐다.

검찰은 범행 당일 중국 칭다오로 달아난 공범 3명에 대해서는 기소중지 처분하고 인터폴을 통해 적색 수배령을 내렸다.

김씨는 지난 2월25일 오후 4시6분께 안양 소재 한 아파트에서 이씨의 아버지(62)와 어머니(58)를 살해하고 현금 5억 원과 고급 외제 승용차를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인터넷을 통해 고용한 박모씨 등 중국동포(일명 조선족) 3명과 함께 범행을 저지른 뒤 이씨의 아버지 시신을 냉장고에 넣어 평택의 한 창고로 옮긴 것으로 드러났다.

또 범행 후 외국으로 달아나기 위해 흥신소에 밀항 비용 4천만 원을 지급한 것으로 조사됐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