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안성권역 국립대 한경대·한국복지대 통합추진
평택·안성권역 국립대 한경대·한국복지대 통합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평택·안성지역 국립대학교인 한경대와 한국복지대가 통합을 추진한다.

임태희 한경대 총장과 이상진 한국복지대 총장은 15일 두 대학교 통합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두 대학은 통합추진을 위한 통합추진위 구성, 한국융합복지연구원 공동 설립, 교육과정 공동 개발, 교직원 교류 및 역량 강화 프로그램 공동 개발 등을 함께 하게 된다.

한경대 관계자는 "양 대학의 통합에 대한 의견은 2006년도부터 있었다"며 "특히 최근엔 고령화 사회를 준비하는 차원에서 두 학교가 함께 추진 중인 한국융합복지연구원 운영이 또 하나의 계기가 되어 큰 틀에서 대학을 통합하기로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다만 교육부와의 업무 조율, 양 대학 통합에 따른 세부적인 협의 등은 남아 있는 상태"라고 덧붙였다.

임태희 한경대 총장은 "사회 요구에 부응하는 국립 대학으로 진일보하기 위해 통합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상진 한국복지대 총장도 "양 대학의 통합은 고령화 시대에 노인 및 장애인 복지증진과 특히 장애인 고등교육 발전의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경대는 1939년 개교해 친환경 농업·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적인 성장을 해왔으며, 한국복지대는 장애인 등 사회적 취약계층의 자립과 통합 사회형 인재양성을 목표로 2002년 설립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