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전영미 "소개팅? 하루 두 번도 해봤다"
'컬투쇼' 전영미 "소개팅? 하루 두 번도 해봤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전영미 뮤지 김태균 문세윤. SBS 보이는 라디오
왼쪽부터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전영미 뮤지 김태균 문세윤. SBS 보이는 라디오

가수로 변신한 개그우먼 전영미가 하루 두번까지 소개팅을 해봤다고 밝혔다.

전영미는 15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소개팅 경험이 있나?"라는 DJ 김태균의 질문에 "하루에 두탕도 뛰어봤다"고 답했다.

전영미는 "일대일 소개팅이었다. 시간이 촉박했는데, 처음 만난 사람이 별로였다"며 "그래서 다음 소개팅을 노리고 갔는데, 아까 그놈이 났더라"라고 과거를 떠올렸다.

이에 김태균은 문세윤에게 "소개팅 안 해봤죠?"라고 물었고, 문세윤은 "왜요?"라고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