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정동 산불, 1시간 50분만에 진화…인명피해 없어
대전 대정동 산불, 1시간 50분만에 진화…인명피해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유성구 대정동의 한 야산에서 불이 나 헬기를 동원해 진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전 유성구 대정동의 한 야산에서 불이 나 헬기를 동원해 진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전 유성구 대정동의 한 야산에서 16일 오후 1시 40분쯤 산불이 발생해 1시간 50여분 만에 진화됐다.

대전소방서와 산림청 등에 따르면 이날 발생한 산불로 소방·산림 헬기 6대와 소방차 25대, 소방인력 274명 등이 동원돼 진화에 나섰다.

불은 산자락 내 200m까지 확산됐으나, 출동한 소방당국 등에 의해 오후 3시 33분쯤 진화됐다.

현재까지 인명과 가옥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과 산림당국은 감시반을 편성해 잔불을 정리 중이며, 추후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한다는 방침이다.

온라인뉴스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