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sk c&c와 도내 중소기업 클라우드 서비스 무료 제공
경기도, sk c&c와 도내 중소기업 클라우드 서비스 무료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SK㈜ C&C와 함께 오는 2024년까지 도내 중소기업 2천600여 개사를 대상으로 ‘클라우드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안정옥 SK㈜ C&C 사업대표, 김기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은 16일 오후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도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기도의회 조광주 경제과학기술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성남3), 권락용(더불어민주당ㆍ성남6)·최만식(더불어민주당ㆍ성남1)·임채철 도의원(더불어민주당ㆍ성남5), 도내 스타트업 대표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클라우드는 데이터를 인터넷과 연결된 중앙 컴퓨터에 저장해 방대한 데이터를 언제 어디서든 분석·관리할 수 있게 하는 기술로, 사물인터넷ㆍ빅데이터ㆍ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시대 핵심 기반이다. 이번 협약은 이런 ‘클라우드’ 서비스를 스타트업이나 벤처기업 등에 무상 제공, 신성장산업 진입과 기업혁신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 C&C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연간 20억 원 씩 5년간 총 100억 원 상당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도내 중소기업 최대 2천600여 개사에 무상 제공하기로 했다.

도와 도 경제과학진흥원은 공모를 통해 무상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매년 최대 520개까지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중소기업은 SK㈜ C&C 데이터센터에서 제공하는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자원 등 연간 사용료가 약 20억원에 이르는 클라우드 아이티(IT) 하드웨어를 1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클라우드 인력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교육과정도 함께 운영한다. 교육 인원은 5년간 총 400명으로, 중소기업 재직자를 위한 전문가(기초·심화) 과정은 물론 청소년 및 경력단절여성, 기타 IT 기술을 통해 취업이 가능한 도민 등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활용교육이 진행된다.

이재명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이번 협약은 중소기업도 살고, 대기업도 성장하는 포용적 성장의 좋은 사례”라며 “이를 통해 창업을 촉진하고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기술발전, 경쟁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선호ㆍ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