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행정혁신자문위원회 출범…행정혁신 완성
부천시 행정혁신자문위원회 출범…행정혁신 완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계, 시·도의원 등 14명으로 구성, 광역동 발전방안 논의

부천시는 광역동 발전방안을 논의할 ‘부천시 행정혁신자문위원회를 발대했다고 16일 밝혔다.

자문위원회는 김순은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현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부위원장), 금창호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선임연구원, 시·도의원 등 각계 전문가 14명으로 구성됐다. 시는 ‘행정혁신자문위원회’를 통해 광역동 전환과 발전방안을 논의하며 다양한 외부의견 수렴과 공론화를 위해 정책토론회, 세미나 등의 공동개최를 계획하고 있다.

송유면 부시장은 “행정혁신자문위원회를 통해 위원들의 풍부한 경험과 식견을 바탕으로 부천시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아낌없는 조언과 정책을 제언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부천시는 행정전산화, 고령화 등 행정환경 변화에 부합하는 행정체제로의 개편을 위해 오는 7월 광역동(36개 洞 → 10개‘광역洞’)으로 전환·시행을 추진 중으로, 현장중심 행정 및 보건복지서비스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