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지역화폐 ‘오색전’ 15일 공식 출시
오산지역화폐 ‘오색전’ 15일 공식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60억 발행, 출시기념 10% 추가 충전 6% 할인

오산지역 화폐인 ‘오색전’이 오산 시민을 대상으로 지난 15일 공식 출시됐다.

오산 시민들은 이날부터 스마트폰에 오산지역 화폐 앱을 다운로드하여 안내대로 해당 사항을 기재하거나, 지역 은행을 방문하여 신청하는 방식으로 오색전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오색전은 카드를 통한 결제방식으로 출발한 뒤 하반기에 지류방식 발행도 추가로 검토할 계획이라고 오산시는 밝혔다. 오산시의 올해 오색전 발행 규모는 60억 원이다.

시는 시민의 오색전 사용을 촉진하기 위해 오색전에 현금을 충전하면 충전금액의 10%를 추가로 충전하는 혜택을 5월 말까지 진행한다. 그 이후부터는 오색전을 사용해 물품을 구매하면 구매금액의 6%를 할인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와 함께 시는 우선 청년수당과 산후조리비, 직원들의 복지포인트 등 정책지원자금을 오색전으로 지급하고 일반 시민들의 참여를 확대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오색전 출시에 이어 오는 26일 공식 출시기념행사를 열 계획이다.

시는 오색전 발행에 대비해 지난 4월 1일부터 관내 1만여 개 업소를 대상으로 가맹점 모집을 진행하고 있다.

시는 이날 오색전 출시에 맞춰 오색전 시스템을 공급한 코나아이(주) 조정일 대표이사를 초청해 지역 화폐에 대한 전 직원 공감교육을 진행했다.

곽상욱 시장은 “ 지역 소비를 촉진하고 상인들의 매출을 증가시키는 등 골목상권과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지역 화폐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확신한다.”라면서 “오산 시민 모두가 관심을 갖고 참여하셔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함께 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오산=강경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