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지역화폐 이름 파주PAY(파주페이)로…오는 26일부터 유통
파주시 지역화폐 이름 파주PAY(파주페이)로…오는 26일부터 유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대상공모를 통해 결정된 파주지역화폐 명칭이 ‘파주PAY(파주페이)’로 확정 됐다.

파주시는 지역화폐 발행 및 유통 활성화를 위해 ‘파주시 지역화폐 운영협의회’를 개최해 이같이 결정하고 오는 26일 처음으로 청년배당과 산후조리비 수혜자가 파주시 소재 소상공인, 전통시장에서 지역화폐를 사용한다고 17일 밝혔다.

소상공인 지원 공공기관 대표, 금융기관 대표, 소비자 대표, 소상공인 대표 등 총 9명으로 구성된 협의회에서는 지역화폐발행 규모 및 기간 등 향후 계획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또한 오는 29~30일 경기도 주관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에 참여해 지역화폐 체험관 설치, 홍보에 나서기로 했다.

파주시 지역화폐는 충전식 선불카드로 발행규모는 총79억6천만원이다.

정책발행인 청년배당과 산후조리비 67억6천만원, 일반 시민들이 구매해 사용할 수 있는 일반발행은 12억원이다. 일반발행은 기존 오는 9월에서 6월로 3개월 앞당기고 발행목표액도 당초 12억원에서 22억원 증액해 총 발행규모는 89억6천만원으로 확대했다.

최종환시장은 “소상공인 특례보증 확대, 평일 사병 외출 지원 등 소상공인 지원과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소상공인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파주시 지역화폐라는 새로운 정책이 위원들의 관심과 협조 속에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어져 시민과 소상공인들이 모두 행복한 1석2조 정책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파주= 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