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계원中 이민제, 춘계중ㆍ고검도 남중 개인전 패권
퇴계원中 이민제, 춘계중ㆍ고검도 남중 개인전 패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고부 단체전 과천고 1위…권오규ㆍ홍지현 남녀 개인전 정상
▲ 제61회 춘계 전국중ㆍ고등학교검도대회에 남중부 개인전서 1,3위를 차지한 퇴계원중 이민제(오른쪽)와 이상범.경기도검도회 제공

이민제(남양주 퇴계원중)가 제61회 춘계 전국중ㆍ고등학교검도대회에서 남자 중등부 개인전 정상에 올랐다.

이민제는 17일 전주 화산체육관에서 벌어진 대회 마지막날 남중부 개인전 결승에서 김경빈(구미 형남중)을 상대로 머리치기 1개를 성공시켜 1대0 승리를 거두고 우승했다고 경기도검도회가 밝혔다.

또 여고부 단체전 결승에서 ‘전통의 강호’ 과천고는 주장전 까지 가는 접전 끝에 ‘신생’ 수원 삼일상고를 2대1로 힘겹게 꺾고 패권을 차지했다.

과천고는 이날 결승서 선봉 김은빈이 삼일상고 강예원을 머리치기로 눌러 기선을 제압했으나, 중견전서 지은비가 삼일상고 박시은에게 접전 끝에 허리치기와 머리치기를 빼앗기며 1-2로 석패해 1대1 동률을 허용했다.

이어 과천고는 주장전서 윤하늘이 양혜원과 득점없이 비겼고, 결국 연장전인 대표전에 돌입해 윤하늘이 양혜원에 머리치기 1개를 성공시켜 승부를 마감했다.

한편, 남녀 고등부 개인전서는 권오규와 홍지현(이상 광명고)이 나란히 정상에 올랐고, 남중부 단체전 결승서 남양주 퇴계원중은 전북 익산중과 2대2 동률을 이뤘으나 내용점수에서 3대4로 뒤져 준우승했다.

이 밖에 여고부 개인전 김은빈, 지은비(이상 과천고)는 은ㆍ동메달을 획득했고, 남녀 고등부 단체전 광명고와 의정부 발곡고, 남중부 개인전 이상범(퇴계원중)은 모두 준결승전서 패해 공동 3위에 입상했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