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보건소, 통합건강증진사업 ‘우수기관’ 선정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동두천시보건소, 통합건강증진사업 ‘우수기관’ 선정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 보건소(소장 이승찬)는 최근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평가에서 전략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보건복지부의 기준에 따라 경기도 통합건강증진사업지원단이 경기도 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사업계획 적절성, 사업운영 충실성, 우수사례, 핵심성과 지표 달성률, 통합건강증진사업 주민 체감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은 지역 특성을 반영해 지역의 건강수준을 향상시키고, 만성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금연, 비만 예방, 구강건강, 심뇌혈관질환 예방 등 13개 영역의 보건사업을 통합해 건강증진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보건소는 이를 위해 건강지표 특성을 분석하고 지역주민의 요구를 반영해 생애주기별 및 생활터별로 사업을 기획, 지역 내 유관기관과 협력·연계해 지역주민의 건강행태 개선 사업을 적극 추진했다.

이 결과 2017년 대비 현재흡연율 2.7%P 감소, 혈압인지율 7.4%P, 걷기실천율 18.5%P 향상 등 건강행태가 크게 개선됐다. 양호한 주관적 건강수준 인지율도 2.9%P 증가해 지역주민의 건강수준 또한 향상되는 성과를 거뒀다.

이승찬 소장은 “시민의 취약한 건강문제를 지속적으로 찾아내고 해결해 건강증진 향상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