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 오는 23일 문 열어
하남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 오는 23일 문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가 오는 23일 문을 연다.

21일 시에 따르면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해 사회서비스 확충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다.

미사강변도시 3단지 행복주택에 문을 여는 하남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LH에서 20년간 무상임대한 건물(연면적 132.70㎡)에 사무실, 강의실, 회의실, 제품 전시실 등을 갖추고 있다.

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사회적경제 전문기관인 강남대학교 산학협력단에서 앞으로 3년간 위탁관리한다.

사회적 경제조직 육성을 위해 창업단계에서 성장단계까지 체계적인 교육과 컨설팅, 판로개척 등 총괄적인 지원을 추진한다.

김상호 시장은 “사회적 경제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민과 관의 새로운 혁신과 협력을 통해 사회적 경제 생태계를 조성해 시의 사회적경제의 성장과 발전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직접적인 일자리 창출을 포함해 대안적 경제, 대안적 일자리를 모색 중에 있다.

하남=강영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