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 가마솥회관, 나눔가게 11호점으로 지정
과천 가마솥회관, 나눔가게 11호점으로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 ‘나눔가게 기부 릴레이 11호점’ 행사가 갈현동 가마솥회관에서 열렸다.

지난 19일에 열린 이번 행사는 가마솥회관 최정락 대표와 김종천 과천시장, 갈현권역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시민 등 50여 명이 함께 참석해 기부 협약을 맺고, 나눔가게 기부릴레이에 참여하는 상가임을 알리는 현판을 다는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가 열린 나눔가게 기부릴레이 11호점을 개최한 갈현동 가마솥회관은 한자리에서 27년 동안 영업해 온 과천의 소문난 맛집이다. 최정락 대표는 “음식점을 운영해 오면서 항상 좋은 재료로 음식을 만들겠다는 철학을 지켜왔다며, 이번 나눔가게로 지정돼 어려운 이웃까지 돕게 돼 기쁘다.”라고 말했다.

한편, 나눔가게 기부릴레이 행사는 지난해부터 진행해 온 갈현권역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특화사업으로, 지역 내 상가가 자발적으로 참여해 하루 매출액의 일부를 갈현권역(갈현동, 별양동, 문원동)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하는 행사이다.

과천=김형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