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린푸드 ‘혈당강하쌀’ 인기몰이
현대그린푸드 ‘혈당강하쌀’ 인기몰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슐린을 대체할 수 있는 바나듐이 함유된 ‘혈당강하쌀’이 한 달 만에 400포대가 팔리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현대그린푸드는 현대백화점 수도권 11개 점포식품관에서 판매 중인 ‘혈당강하쌀’이 27일간 400포대가 팔리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혈당강하쌀에는 인슐린을 대체할 수 있는 물질로 알려진 ‘바나듐’이 함유돼 있다. 바나듐은 인슐린과 유사한 혈당 조절 효과가 있다고 현대그린푸드는 소개했다.

이 쌀은 4㎏에 6만 원에 달해 일반 쌀보다 비싸고 지점별로 5∼10포대만 납품된 프리미엄 쌀이지만, 이례적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방에서도 관련 문의가 잇따르자 현대백화점 부산점 등 4곳에서도 12일부터 판매에 들어갔고, 온라인몰에서도 계획보다 한 달 앞당겨 지난 8일부터 판매를 시작했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당뇨 환자들 사이에서 혈당강하쌀에 대한 소문이 나기 시작하면서 기대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 중”이라며 “이런 추세라면 앞으로 월 1천 포대 이상이 온ㆍ오프라인에서 판매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