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전소민 어머니가 나한테 입덕"
김종국 "전소민 어머니가 나한테 입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제공
sbs 제공

전소민의 어머니가 김종국에 대해 호감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런닝맨’ 오프닝 토크에서 멤버들은 얼마 전 열린 김종국 콘서트의 관람 후기를 전할 예정이다.

유재석, 이광수, 전소민, 양세찬은 김종국의 콘서트에서 흥을 주체 할 수 없었다며 즐거웠던 현장분위기를 전했다.

전소민은 부모님도 함께 공연을 관람했는데 어머니가 김종국을 실제로 보고 반하셨다고 전하며 심지어 “사위 삼고 싶다고 하셨다”고 고백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김종국은 기분 좋은 표정을 감추지 못하면서 “소민이 어머니가 나한테 입덕하셨다”며 너스레를 떨었지만 이내 사위 후보에서 탈락한 이유를 공개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김종국이 사위 후보에서 탈락한 이유는 오늘 오후 5시 SBS ‘런닝맨’을 통해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