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만이 내 세상' 복서출신 형과 서번트증후군 동생의 만남
'그것만이 내 세상' 복서출신 형과 서번트증후군 동생의 만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포스터. CJ엔터테인먼트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포스터. CJ엔터테인먼트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이 29일 오후 케이블 채널을 통해 방송되면서 다시 한 번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1월 개봉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영화 '역린'(2014) '협상'(2018) 각본을 맡은 최성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배우 이병헌 윤여정 박정민이 출연했다.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는 WBC 웰터급 동 챔피언이었지만 지금은 오갈 데 없어진 한물간 전직 복서 양 우연히 17년 만에 헤어진 엄마 인숙(윤여정)과 재회한다. 그리고 숙식을 해결하고자 따라간 집에서 동생 진태(박정민)과 마주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한편,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그것만이 내 세상’의 전국 누적관객수는 341만 8,043명을 기록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