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자원봉사단 수원지부, 평화를 바라는 마음을 벽화에 담다
신천지자원봉사단 수원지부, 평화를 바라는 마음을 벽화에 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천지자원봉사단 수원지부는 파장동 인근 주택가에서 벽화그리기 봉사를 지난 27일 진행했다.

이번 봉사는 ‘전쟁 없는 평화 세상’이라는 주제를 내세운 활동으로 봉사단은 약 25m 길이의 담벼락에 평화를 주제로 한 그림을 담았다. 아울러 6ㆍ25 참전용사인 김흥구씨(88)를 초대해 전쟁 당시의 이야기를 듣는 등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김씨는 전쟁을 회상하며 함께한 전우들의 시체를 찾았던 당시를 이야기하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이어 김씨는 봉사단과 함께 벽화를 그렸고 작업 후에는 어린이가 주는 훈장을 받으며 마무리했다.

김씨는 “평화를 생각하는 봉사단의 마음이 기특하다”며 “현대와 후대 젊은이들도 평화를 바라는 마음을 가져야 하며 전쟁은 하루 빨리 사라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파장동 시민도 “예쁜 벽화를 그려준 봉사단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최원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