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최민수, 강주은 위해 만든 자작곡 열창
'동상이몽' 최민수, 강주은 위해 만든 자작곡 열창
  • 온라인뉴스팀 press@kyeonggi.com
  • 입력   2019. 04. 29   오후 10 : 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상이몽' 최민수가 아내 강주은을 위해 자작곡을 열창한다. SBS
'동상이몽' 최민수가 아내 강주은을 위해 자작곡을 열창한다. SBS

'동상이몽' 최민수가 아내 강주은을 위해 자작곡을 열창한다.

29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최민수 강주은 부부의 사이판 신혼여행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된다.

사이판 신혼여행 마지막 날, 강주은은 신혼여행의 피날레를 장식하기 위해 차를 몰고 의문의 장소로 향했다. 목적지를 몰랐던 최민수는 끝도 없는 어둠 속으로 향하자 "안전한 데로 가는 거 맞죠? 25주년이 마지막은 아니죠?"라며 잔뜩 겁먹은 모습을 보였다.

목적지에 도착하자 강주은은 오픈카 천장을 열었고, 이내 사이판 밤하늘에 쏟아질 듯 수놓아진 별들이 공개됐다. 카메라가 미처 담아내지 못할 정도로 경이로운 별빛 하늘에 MC 서장훈은 자신도 모르게 "나랑 별 보러 가지 않을래"라며 노래를 불러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

로맨틱한 분위기 속에서 최민수가 과거 강주은을 위해 만들었던 노래도 라이브로 펼쳐졌다. 솔직하고, 귀여운 사랑이 담긴 노래 가사 속에 숨겨진 가슴 아픈 사연도 공개될 예정.

한편, 달콤과 살벌을 오가는 민주부부답게 언제 로맨틱했냐는 듯 돌연 강주은이 "자기는 연기를 정말 못해!"라며 최민수를 향해 연기 디스를 쏟아냈다. 이에 35년 차 베테랑 배우인 최민수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동상이몽 시즌 2-너는 내 운명'은 오늘(2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온라인뉴스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