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19 女축구, 조 1위로 AFC 챔피언십 본선 확정
U-19 女축구, 조 1위로 AFC 챔피언십 본선 확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19세 이하(U-19) 여자축구대표팀이 2차 예선에서 조 1위로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여자챔피언십 본선 티켓을 따냈다.

허정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지난달 30일(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베트남과의 대회 2차 예선 조별리그 B조 마지막 경기에서 김수진(경북위덕대)이 멀티골 활약을 펼치며 2대1로 승리했다.

앞선 1차전 레바논전(9-0 승)과 2차전 이란전(2-0 승)을 모두 잡은 대표팀은 3전 전승으로 조 1위를 확정하며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이날 경기에선 김수진이 맹위를 떨쳤다.

전반 40분 김수진이 올린 크로스성 슈팅이 베트남 골문 앞에서 바운드되며 득점으로 연결됐다.

이후 전반은 1대0으로 앞선 대표팀은 후반 26분 수비 실수로 동점골을 내줬다.

하지만 후반 38분 김수진이 페널티 박스 왼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곧바로 슈팅으로 연결하며 귀중한 결승골을 터트리며 베트남을 무너트렸다.

한편, 8개국이 참가하는 대회 본선은 오는 10월 27일부터 태국에서 열린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