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사과 "'나 혼자 산다'로 수상? 죄송하고 미안"
전현무 사과 "'나 혼자 산다'로 수상? 죄송하고 미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5회 백상예술대상에 참석한 방송인 전현무. 연합뉴스
제55회 백상예술대상에 참석한 방송인 전현무. 연합뉴스

방송인 전현무가 '나혼자 산다'로 백상예술대상에서 예능상을 수상한 것에 "죄송하고 미안하다"며 사과했다.

지난 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열린 제55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전현무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로 남자 예능상을 수상했다.

전현무는 "저는 항상 시상식에 올 때 상을 받고 싶다는 기대를 하고 오는데, 사실 오늘은 수상을 할 수 있을지 생각도 못하고 왔다"면서 "오늘처럼 죄송하고 미안한 적이 없다. 내가 받아도 되나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이날 전현무가 감사의 인사 대신 사과를 전한 것은 '나 혼자 산다'에서 잠정 하차한 상황이기 때문. 앞서 함께 출연하던 한혜진과 공개 열애를 하다 결별해 두 사람 모두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지 않고 있다.

전현무는 "갑자기 빠져서 놀랐을 텐데, (박)나래씨가 무지개 회원을 잘 이끌어줘서 고맙다"며 "제가 출연할 때보다 더 모니터 많이 하고 있다. 제작진도 무지개 회장 자리 공석으로 해주셔서 감사하다. 이 상의 영광은 박나래씨를 포함한 무지개 회원에게 돌리겠다"고 전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