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시야스 심장마비, 현재 회복 中 "나의 힘은 멀쩡해"
카시야스 심장마비, 현재 회복 中 "나의 힘은 멀쩡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케르 카시야스가 심장마비로 병원에 후송됐지만 다행히 회복 중이다. 카시야스 SNS
이케르 카시야스가 심장마비로 병원에 후송됐지만 다행히 회복 중이다. 카시야스 SNS

레알 마드리드의 전설적인 골키퍼 이케르 카시야스가 심장 마비로 병원에 후송됐으나 다행히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유럽 외신들은 1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매체 TVI를 인용해 카시야스가 팀 훈련 도중 심장 마비 증세를 보였다고 보도했다.

카시야스는 곧바로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현재는 위험한 상태를 넘기고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카시야스는 SNS를 통해 "모든 것이 통제되고 큰 두려움이 있지만, 아직 나의 힘은 멀쩡하다. 많은 사람들의 메시지와 애정에 정말 고마운 마음을 표하고 싶다"고 전했다.

카시야스는 스페인을 대표하는 골키퍼로, 유로 2008과 2012,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 각각 우승을 거머쥐었다. 레알 마드리드에서도 총 19개의 우승 트로피를 차지한 전설이다. 하지만 2015년 레알 내 주전 경쟁에 밀려 포르투갈 명문 포르투로 이적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