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의 한 경찰서 소속 여경 극단적 선택…경찰 수사 착수
용인의 한 경찰서 소속 여경 극단적 선택…경찰 수사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의 한 경찰서 소속 여경이 극단적인 선택을 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용인동부경찰서는 9일 용인동부경찰서 소속 A씨(30ㆍ경장)가 이날 오전 6시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발견 당시 특별한 외상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평소 가족에게 자신의 상관이던 B팀장과의 관계에 어려움을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철저하게 수사를 하도록 하겠다. 아직 자세한 경위는 파악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용인=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