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2018년도 지방세입운영 종합평가'에서 인천지역 군구 중 징수금액 기준 최대 성과 내
서구 '2018년도 지방세입운영 종합평가'에서 인천지역 군구 중 징수금액 기준 최대 성과 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에서 실시한 ‘2018년도 지방 세입운영 종합평가’에서 서구가 인천지역 10개 군·구 중 지방세 부과·징수금액 기준으로 최대의 성과를 이뤄냈다고 12일 밝혔다.

지방세수 확대 및 징수율 제고를 위해 시행된 이번 평가는 징수실적, 체납액 정리실적, 세무조사 추진, 세정운영 편의 시책 등 지방 세입 전반에 대해 시행됐다.

서구는 지방세 부과 8천371억원, 징수 7천959억원(징수율 95.1%)으로 지역 내 군·구 중 부과·징수금액이 가장 많았다.

취득세 분야에서는 3천703억원을 징수했다. 이는 청라, 가정지구, 검단 등 활발한 개발사업 및 대규모 아파트단지 준공·입주에 따른 세수증가로 지난해 대비 13.6% 증가한 것이다.

또한, 서구는 정의과세 구현을 위해 실시하는 세무조사에서 30억원을 징수해 지역 내 군·구 중 최우수를 차지하며 지방 세입운영 종합평가에 크게 이바지했다.

유광희 세무2과장은 “지방자치단체 운영 재원의 기초인 지방세 부과징수의 철저한 관리를 통해 공평과세를 실현하고, 각종 납부 편의 시책을 시행해 징수율 제고 및 신뢰받는 지방세정 구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며 “철저한 세무조사로 지방세 누락은닉, 불성실 신고, 비과세·감면의 적정 여부의 조사를 통해 성실신고·납세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더욱더 빈틈없이 하겠다”고 말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