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민아, 팀 탈퇴 결정…설현 등 5인 체제로 활동 예고
AOA 민아, 팀 탈퇴 결정…설현 등 5인 체제로 활동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OA. FNC엔터테인먼트
AOA. FNC엔터테인먼트

그룹 AOA가 민아까지 팀 탈퇴를 공식 발표하면서 5인조 활동을 예고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13일 "최근 AOA 지민, 유나, 혜정, 설현, 찬미 다섯 멤버와 재계약을 체결했다"며 "5인은 팀 유지와 재계약에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이어 "상호간의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AOA와 함께해 온 당사는 재계약을 마친 5인이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민아는 멤버들 및 회사와 깊은 논의 끝에 새로운 꿈을 펼치고자 다른 길을 가기로 했다. 당사는 민아의 선택을 존중해 계약 종료와 팀 탈퇴를 결정했다. 오랜 고민 끝에 내린 민아의 결정에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AOA는 2012년 7인조로 데뷔해 '짧은치마' '단발머리' '사뿐사뿐' '심쿵해' '익스큐즈 미' '굿럭' '빙글뱅글' 등 다수의 히트곡들을 탄생시켰다. 하지만 지난해 초아 탈퇴에 이어 올해 민아까지 탈퇴하면서 5인조로 재편됐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