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들생각' 우현子 준서 "잘생겨지고 싶어"
'애들생각' 우현子 준서 "잘생겨지고 싶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우현 아들, 우준서가 외모에 대한 고민을 드러냈다. '애들 생각' 방송 캡처
배우 우현 아들, 우준서가 외모에 대한 고민을 드러냈다. '애들 생각' 방송 캡처

배우 우현의 아들 우준서가 외모에 대한 고민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tvN 예능 '애들 생각'에서는 우현 조련 부부와 그의 아들 우준서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우현은 "준서가 고3인데 사춘기는 지났다고 생각했었다"면서 "방심은 금물이다. 그전에는 철없이 반항했다면, 이제는 논리와 깊은 생각을 종합해서 다가왔다. 내가 전같이 다하면 안되더라"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아침부터 마스크팩을 등장한 우준서는 고농축 앰플부터 크림까지 다양한 화장품을 사용하는 모습을 드러냈다. 이어 턱걸이를 시작했다. 그는 "살을 빼면 잘 생겨질까 싶어 살도 빼고 있다"고 말했다.

거실로 나가자마자 몸무게를 확했다. 그는 "살이 쪘는데? 1.1kg 넘게 쪘어"라며 반응했다. 조련은 그런 우준서의 모습에 "요즘 너무 안 먹어 너무"라며 걱정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준서는 홀로 닭가슴살 샐러드를 꺼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우준서는 "사춘기운 고민일 수 있는데, 잘 생겨지고 싶다. 호감 있는 정도로 생기고 싶다. 저는 못 생겼다고 생각한다”고 고민을 드러냈다. 이어 “거울 볼 때마다 마음에 안든다"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