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장호일 "월세 살아…이혼+사업 실패로 다 잃어"
'불청' 장호일 "월세 살아…이혼+사업 실패로 다 잃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타는 청춘'에 출연한 가수 장호일.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한 가수 장호일. SBS

가수 장호일이 이혼과 사업실패 경험을 언급하며 씁쓸한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멤버들이 크루즈를 타고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광규는 화려한 크루즈 여행에 감탄하면서 "가는 세월 하나하나가 아깝다"고 속내를 밝혔다. 그러자 장호일은 "그런 생각도 안 든다. 가는 세월이 아깝다는 생각이 안 든다. 그 단계를 넘어선 것 같다"고 말했다.

김광규는 "앞에 5자가 붙으니까 확실히 내리막길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했고, 장호일은 "나이 말하기도 애매하고 몸도 티가 난다. 지치고"라고 한탄했다. 이에 김광규는 "내 집도 없이 5자를 달다니"라고 하더니 장호일에게 "자가예요, 전세예요?"라고 물었다.

장호일은 "월세다. 다 말아먹었다. 사업 실패와 이혼 등으로 겹치면서 다 말아먹었고 회사도 두 번 했었다"며 "이혼하고 나서 후배와 함께 한 회사가 잘 안됐다. 울적한 기분을 달랠 겸 후배가 일 좀 하자고 해서 했다가 후배도 손해를 봤는데 나보다 상태가 괜찮은 친구라 좀 버텼다"고 털어놨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