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 천안시, 축구종합센터 최종 후보지 1순위 선정
[2보] 천안시, 축구종합센터 최종 후보지 1순위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천안시가 한국 축구의 요람이 될 축구종합센터 최종 후보지로 선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6일 오전 서울 축구회관에서 부지선정위원회 회의를 열고 8개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축구종합센터 건립 우선 협상 대상자로 천안을 결정했다.

부지선정위는 1차 서류 심사를 거쳐 12개로 압축했고 2차 심사를 통과한 8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난달 22일부터~24일까지 현장실사를 진행, 몇 차례 회의를 거쳐 이들 지자체가 추가로 제출한 보완 내용을 점검했다.

현장 실사는 경기도 김포시를 시작으로 용인시, 여주시, 천안시, 전북 장수군, 경북 경주시, 상주시, 예천군 순으로 진행했다.

선정위는 현장을 방문해 건립 용지의 적정성 및 교통 접근성, 개발 여건, 지형을 중점적으로 확인했다.

축구종합센터는 총사업비 1천500억원을 들여 건립 용지 33만㎡ 규모로 지어진다.

이곳에는 소규모 스타디움을 비롯해 천연 및 인조잔디구장(12면), 풋살구장(4면), 다목적체육관, 축구 과학센터 등이 들어선다.

아울러 선수 300명이 사용할 수 있는 숙소 및 식당, 휴게실과 직원 200여 명이 상근할 수 있는 사무동도 건립된다.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