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학교를 소개합니다] 용인 백암초 수정분교
[우리학교를 소개합니다] 용인 백암초 수정분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리·댄스·공예·방송… 미래 직업체험 ‘없는 게 없다’

용인시 백암초등학교 수정분교(교장 최인실)가 ‘알찬 꿈을 가꾸는 계절학교’를 운영해 교육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016년부터 진행해 온 계절학교는 학생들의 수요조사와 학부모의 요구, 교사의 특기 등을 결합해 종합적으로 선정된 부서를 운영, 학생들에게 진로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백암면’이라는 지역적 특수성을 고려한 체험 부스식 계절학교 운영은 상대적으로 교육적 서비스가 열악한 본교 학생들에게 즐거움과 배움, 진로탐색을 한꺼번에 제공하는 진정한 교육의 장이 되고 있다.

5월 8일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 학생과 학부모의 수요조사를 토대로 운영하는 계절학교에서는 디지털페인팅부, 요가댄스부, 뉴스포츠부, 공예부, 리코더부, 생활체육부, 요리부 등의 저학년 부서, 수학놀이부, 공예부, 방송편집부, 컬러링아트부, 벽화그리기부, 목관악기부, 소프트웨어부 등의 고학년 부서로 나눠 진행된다. 학생들은 이를 통해 문화, 예술, 체육, 컴퓨터 등 그동안 수업에서 다루지 못했던 다양한 분야를 융합적 관점으로 학습하게 되고 자신의 미래 직업을 체험을 통해 설계하게 된다.

한 학생은 “TV를 통해 소프트웨어교육을 처음으로 알게 돼 많은 관심이 생겼지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없어서 그동안 안타까웠는데 이렇게 계절학교를 통해 재미있는 소프트웨어를 배우게 되니까 참 좋다”며 “앞으로의 제 진로도 이쪽 방향으로 정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또 한 학부모는 “이제 계절학교는 학생, 학부모, 교사 모두가 참여하는 즐거운 학습의 장이 됐다”며 “그동안 우리 아이들이 너무 우물안 개구리에 머물러 있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 됐는데 이런 기회로라도 다양한 체험의 기회를 갖게 돼 정말 기쁘다”고 말했다.

용인 백암초 교사 원종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