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수소경제 활성화’에 현대차 넥쏘 판매 증가…첫 1천대 돌파
정부 ‘수소경제 활성화’에 현대차 넥쏘 판매 증가…첫 1천대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넥쏘


정부가 수소 경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면서 현대차의 수소전기차(FCEV) 넥쏘가 5개월 만에 판매 1천대를 넘어섰다.

19일 현대차에 따르면 넥쏘는 17일 기준으로 올해 들어 누계 판매량이 1천75대를 기록하며 지난해 1년치 판매량(949대)을 훌쩍 넘어섰다.

현대차가 수소전기차 양산 체제를 갖춘 2013년 이후 수소전기차 연간 판매가 1천대를 넘긴 것은 처음이다.

현대차가 지난해 출시한 2세대 수소전기차 넥쏘는 작년 한 해 동안 국내에서 727대, 해외에서 222대 등 모두 949대가 판매됐다. 단종된 1세대 수소전기차 투싼ix 수소전기차 판매 17대를 더해도 지난해 수소전기차 전체 판매량은 966대에 그친다.

투싼ix 수소전기차는 출시 첫해인 2013년 이후 지난해 단종될 때까지 6년 동안 모두 916대가 팔렸다. 반면 투싼과 달리 수소전기차 전용 모델로 개발한 넥쏘는 대폭 강화된 상품성과 정부의 지원정책 등에 힘입어 판매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

올해 들어 지금까지 팔린 넥쏘 1천75대 가운데 767대는 국내에서 판매됐으며 해외에서도 308대가 팔려 10대 중 3대는 수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내수 판매는 지난달에만 363대로 역대 최다 월간 판매를 기록했다. 또 올해 보조금 공모절차 진행에 따라 점차 판매 규모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현대차는 정부의 친환경차 보급 확대 정책에 따라 올해 국내에서만 넥쏘 판매목표를 약 5천대로 설정했다. 현재 출고를 기다리는 계약 물량과 수소충전소 증설 계획 등을 고려하면 올해 판매목표를 달성할 것이란 예상도 나온다.

넥쏘를 구매한 고객은 개인이 88.4%이며 법인사업자는 9.6%, 개인사업자 2.0%로 집계됐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