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환경축제 성황...시민 2만여명 참여...녹색생활 체험
평택환경축제 성황...시민 2만여명 참여...녹색생활 체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평택환경축제_성황리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후원하고 평택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회장 손의영)가 주최한 ‘제16회 평택환경축제’가 시민 2만여 명이 참여하는 등 성황리에 열렸다.

지난 18일 시청 앞 광장에서 개최된 평택환경축제는 ‘함께해서 유쾌한 녹색생활 내가먼저(Me First!!!)’ 라는 주제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등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고 녹색생활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특히, 자가 자전거 발전기 체험, 친환경 녹색제품 전시·체험, 재활용 공책 만들기, 천연비누 만들기 등 다양한 친환경 제품 만들기, 폐건전지·폐휴대폰과 친환경상품 교환 등이 관심을 끌었다.

어린이들도 녹색 경제활동을 체험할 수 있는 알뜰나눔장터(매달 셋째주 토요일)와 지구 온난화·에너지 절약·자전거 생활화를 주제로 열린 ‘평택 환경사랑 미술 실기대회’에 900여 명이 참가하는 등 성황을 이뤘다.

▲ 평택환경축제2
▲ 평택환경축제

이번 축제에서는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에너지 절감을 위한 탄소 포인트 가입 안내 등 녹색생활실천을 위한 환경관련 홍보활동도 펼쳐졌다.

정장선 시장은 “평택환경축제는 매년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며 “기업, 민간단체, 시민, 시가 함께해 녹색생활 실천과 지구환경보전을 다짐하는 환경축제의 장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16회를 맞이한 평택환경축제는 시의 지속적인 후원, 주관기관의 탄탄한 기획력, 100여 개 기업체의 후원과 재능기부, 시민단체의 참여와 민·관 협력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시민 참여율이 높아지는 등 지역의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평택=최해영ㆍ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