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소재의 오비맥주와 인그리디언코리아, 가뭄 피해 농가에 농업용수 지원
이천 소재의 오비맥주와 인그리디언코리아, 가뭄 피해 농가에 농업용수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비맥주, 이천 지역 가뭄 피해 농가에 농업용수 지원


이천 소재의 오비맥주와 인그리디언코리아, 가뭄 피해 농가에 농업용수 지원

이천시 소재의 기업인 오비맥주(대표 고동우)와 인그리디언코리아(대표 구자규)가 이천 지역의 가뭄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해 팔을 걷고 나섰다.

오비맥주와 인그리디언코리아는 이천시와 협력해 봄 가뭄이 지속되는 6월 중순까지 이천시 부발읍과 대월면 등 가뭄 피해 농가에 맥주 제조에 사용하는 양질의 물 800톤을 순차 지원한다고 밝혔다.

가뭄 피해농가 지원 첫날인 지난 17일에는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와 구자규 인그리디언코리아 대표, 엄태준 이천시장이 함께 이천시 대월면 사동리 가뭄 피해 농가에 20여톤의 용수를 공급했으며 오비맥주는 갈수기인 6월 중순까지 농업용수 수질기준에 적합 판정을 받은 800톤 가량의 물을 공급하고 인그리디언코리아는 용수 공급 차량을 지원한다.

가뭄 피해 현장을 찾은 엄태준 시장은 “지금이 한 해 농사를 결정짓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이천시가 지역 기업과 협력해 인근 농가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고동우 오비맥주 대표는 “이천 지역에 생산공장을 두고 있는 기업으로서 이천시와 함께 인근 농가의 가뭄 피해를 줄이고자 물을 지원하게 됐다”며 “가뭄으로 고생하는 지역 농민들에게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인그리디언코리아는 이천시에 생산공장을 둔 글로벌 식품 소재기업이며 오비맥주의 협력사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