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ST전 1회말 선두타자 홈런…200홈런 -4
추신수, ST전 1회말 선두타자 홈런…200홈런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서 1회말 솔로 홈런을 터뜨린 후 가벼운 마음으로 베이스를 돌고 있다. 연합뉴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서 1회말 솔로 홈런을 터뜨린 후 가벼운 마음으로 베이스를 돌고 있다. 연합뉴스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1회 말 선두타자 홈런으로 개인 통산 200홈런에 한 걸음 다가섰다.

추신수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짜릿한 손맛을 봤다. 올 시즌 개인 처음이자 통산 28번째 1회 선두타자 홈런이다.

추신수는 상대 선발 잭 플래허티의 시속 134㎞짜리 슬라이더를 받아쳐 우중간 담을 넘어가는 비거리 131m짜리(431피트) 대형 솔로 아치를 그렸다.

이틀만에 홈런을 추가한 추신수는 최근 4경기에서 3개의 홈런을 치며 시즌 홈런 수를 7개로 늘렸다.

통산 196개 홈런으로 아시아 타자 최다 홈런 1위를 달리고 있는 추신수는 홈런 4개를 추가하면 아시아 선수 최초로 200홈런에 도달한다.

이날 추신수는 6회 선두타자로 나서 가운데 담장을 때리는 2루타를 쳐 멀티 히트를 기록하는 등 4타수 2안타, 1볼넷, 1타점으로 타율을 0.288에서 0.293로 끌어올렸다.

한편, 텍사스는 세인트루이스와 연장 접전을 펼친 끝에 5대4로 승리했다.

황선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