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에 축구장 33개 규모 국내 최대 물류센터 준공
안산시에 축구장 33개 규모 국내 최대 물류센터 준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화MTV 내 로지스밸리 안산물류센터 내달 개장
4천여명 채용 기대, 지역주민 우선 채용 협약
로지스밸리 안산물류센터 조감도. 로지스밸리 제공
로지스밸리 안산물류센터 조감도. 로지스밸리 제공

안산시에 축구장 33개 규모의 국내 최대 물류센터가 다음달 준공된다.   

20일 안산시에 따르면 반월국가산업단지 인근 시화MTV 내에 로지스밸리 안산물류센터가 다음달 개장한다.

지상 7층 규모의 물류센터 연면적은 23만8천945㎡로 축구장 면적(7천140㎡)의 33배에 달하며, 단일 물류센터로는 국내 최대 규모다.

시는 이 센터 개장으로 4천여명의 일자리가 생길 것으로 보고 이미 입주가 확정된 ㈜LF, 물류센터 운영업체인 ㈜로지스밸리와 시의 행정 지원 및 업체의 안산시민 우선 채용 등의 내용을 담은 업무 협약을 이날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패션업체인 LF는 개장준비 요원 50여명을 다음 달 중 채용하고, 개장 후에도 250여명의 직원을 추가 채용할 계획이다.

로지스밸리는 향후 이 물류센터에 입주할 기업들이 안산시민을 직원으로 우선 채용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시는 물류센터가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가면 대규모 채용박람회를 열어 안산시민의 취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일자리 창출은 기업이 이끌고, 행정기관이 뒷받침할 때 더 큰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이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기업이 주도적으로 참여해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는 새로운 협력 모델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