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설공단 문화가 있는 날 어린이 뮤지컬 책키와 북키 무대 올려
양주시설공단 문화가 있는 날 어린이 뮤지컬 책키와 북키 무대 올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시설관리공단은 5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오는 31일, 6월 1일 양주문화예술회관에서 어린이 뮤지컬 ‘책키와 북키’를 공연한다.

문화가 있는 날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월 마지막 주에 다양한 문화혜택을 제공하는 날이다.

어린이 뮤지컬 ‘책키와 북키’는 어린이들에게 책 속에 담긴 진실한 마음과 감동을 잊고 미디어와 지식만을 외치며 살아가는 현대 사회에서 책과 이야기가 주는 가치를 알게 하고, 세상을 바라보는 눈을 키울 수 있게 한다.

이번 공연은 양주문화예술회관의 상주단체인 극단 즐거운사람들(단장ㆍ예술감독 김병호)이 기획했다. 즐거운 사람들은 연극의 교육화, 연극의 축제화, 지역사회에 대한 연극적 봉사를 모토로 예술을 통해 국민 행복지수를 높이고 시민 문화예술 향유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활동하고 있다.

31일 공연은 오전 10시 40분, 6월 1일 공연은 오전 11시, 오후 2시 양주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열린다. 입장권은 전석 1만원.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