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일식당서 점심’ 공무원들 집단 식중독 증세
‘포천 일식당서 점심’ 공무원들 집단 식중독 증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의 한 일식당에서 점심을 먹은 공무원들이 구토, 설사 등 집단 식중독 증세를 보여 포천시 보건소가 역학조사에 나섰다.

21일 시 보건소에 따르면 포천시 최모 과장 등 7명은 지난 20일 점심으로 포천의 한 일식당에서 초밥을 먹었다.

이 가운데 최모 과장 등 4명이 구토와 설사, 복통을 호소하며 병원을 찾아 식중독에 의한 장염이라는 처방을 받고 약을 복용했으나 호전되지 않아 최 과장은 입원 치료를 받고 다른 공무원들은 통원 치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시 보건소는 역학조사에 나서 인체 가검물과 조리자 가검물, 식당 가검물 등을 채취해 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