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고양혁신교육지구 제도적 장치 마련으로 사업 ‘탄력’
고양시, 고양혁신교육지구 제도적 장치 마련으로 사업 ‘탄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가 추진하는 고양형혁신교육에 대한 지원근거 마련돼 해당 사업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21일 고양시에 따르면 학교와 지역사회 협력 등의 내용이 담긴 ‘고양시 고양형혁신교육 지원에 관한 조례’가 최근 고양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조례는 학교와 지역사회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교육인프라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학교 교육과정을 효율적으로 지원해 고양시 교육환경의 혁신적인 변화를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주요 골자는 학교와 지역사회 연계 교육을 비롯 ▲인적·물적 교육인프라 발굴 및 개발 ▲학생·교원·학부모 등 교육인프라 네트워크 구축 ▲학생 맞춤형 진로체험 및 자유학년제 지원 ▲혁신교육지구사업 등으로 학교와 지역자원의 연계를 통한 지역교육공동체 구축 등이다.

시는 이번 조례 제정을 통해 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한 센터 설립 근거를 마련하고, 시청·교육청·학교·지역주민이 참여할 수 있는 고양형혁신교육 운영협의회를 구성해 사업의 계획부터 실행, 평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교육주체의 의견을 반영할 수 있는 시민참여형 협의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학생의 배움이 학교 밖으로 확장되면서, 학교 교육만으로 해결할 수 없는 교육문제를 학교와 지역의 협력으로 풀어내기 위한 제도적 장치가 마련됐다”며 “고양혁신교육지구 사업 추진에 탄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