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보조금 유용한 인천대 체육진흥원장 검찰 송치
인천시 보조금 유용한 인천대 체육진흥원장 검찰 송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체육회로부터 지원받은 보조금을 다른 용도로 쓴 국립 인천대학교 체육진흥원장이 검찰에 송치됐다.

21일 인천 미추홀경찰서에 따르면 인천대 체육진흥원장 A씨(63)와 체육진흥원 직원 B씨(55)를 횡령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

A씨 등은 지난해 인천대 교내 체육 종목을 지원하는 명목으로 받은 시 체육회의 학교체육육성지원금 5천68만원을 다른 용도로 쓴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선수들에게 지급됐던 지원금을 개인 통장으로 돌려받고 나서 승인되지 않은 전지훈련비나 회의 참가비 등에 쓴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인천대 측은 2017∼2018년 체육진흥원이 시 체육회의 지원금을 부적절하게 집행한 것으로 보고 자체 감사를 벌여 A씨에 대한 중징계 요구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