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무인민원발급기 확대 설치
양평군 무인민원발급기 확대 설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군수 정동균)은 용문새마을금고를 마지막으로 상반기에 예정되었던 관내 무인민원발급기의 신규 설치를 모두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새로 설치된 곳은 양평군보건소, 용문면사무소 신청사, 용문도서관, 양평병원, 용문새마을금고로 민원인의 편의를 고려해 증명서 수요처에서 바로 발급할 수 있도록 설치했다.

이에 따라 민원서류를 발급받기 위해 찾아오는 민원인들에게 시·공간적 불편을 해소하여 신속하고 편리한 민원서비스 제공이 가능하게 됐다.

무인민원발급기를 통해 발급되는 민원서류는 주민등록·토지·지적·건축·차량·보건복지·농촌·병무·지방세·부동산(법원)·가족 관계·수산·교육·국세청·건강보험 등 최대 86종에 달하며, 민원창구보다 최대 50% 감면된 수수료로 신분증 없이 주민등록번호와 지문인식만으로 발급받을 수 있다.

양평군은 현재 25대의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운영 중이며, 이용 건수는 지난해 8만 9,800여 건, 올해 5월까지 4만 500여 건으로 계속해서 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군민들의 수요를 지속해서 파악해서 무인민원발급기 설치를 확대하여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민원서류 발급 서비스 향상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양평군의 무인민원발급기 설치장소와 운영시간 등은 양평 군청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