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도시형소공인 협업화 사업’ 첫 시행
인천시, ‘도시형소공인 협업화 사업’ 첫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는 오는 6월 14일까지 ‘도시형소공인 협업화 사업’ 참여업체를 인천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를 통해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도시형소공인’은 도시형소공인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2조에 따라 노동집약도가 높고, 숙련된 기술을 기반으로 일정 지역에 집적된 상시근로자 10인 미만의 제조업체를 말한다.

협업화 사업 모집대상은 도시형소공인 3개 업체 이상이 모인 협업체로써, 해당 분야에 사업계획을 제출하면 심의 후 지원할 예정이다.

신청분야는 공동이용시설분야(기계시설·공동장비 등) 5천만원(1개 협업체), 공동운영시스템분야(판매·고객관리시스템 등) 3천만원(2개 협업체), 제품개선 및 브랜드 개발 분야(BI·CI, 포장디자인 등) 2천만원(2개 협업체) 범위내에서 지원하게 된다.

도시형소공인 협업화 사업은 인천시에서 처음으로 시행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소공인이 상담을 원할 경우, 사전에 공동사업 목적·필요성과 활용도 등을 파악하여 신청서류를 작성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예정이다.

도시형소공인 협업화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인천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홈페이지 및 인천소상공인지원팀으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