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헌 금감원장 “고용 변화 속 청년들, 기술 역량 키워야”
윤석헌 금감원장 “고용 변화 속 청년들, 기술 역량 키워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 원장, 서울대서 ‘A.I.가 여는 미래금융의 세계’ 캠퍼스 특강
▲ IMG_2911

윤석헌 금융감독원 원장은 22일 오후 서울대학교에서 개최된 ‘A.I.가 여는 미래금융의 세계’ 캠퍼스 특강에 참석해 대학생들에게 금융혁신 시기에서 젊은이들이 기술을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역량을 키워달라고 당부했다.

윤석헌 원장은 특강에서 “최근 금융은 혁신적인 기술들이 융합해 상품과 서비스, 금융회사와 감독기구의 일하는 방식, 우리의 금융생활이 바뀌는 변혁의 시기에 있다”라면서 “이 과정에서 새로운 비즈니스와 일자리가 부상하고, 인간과 기계 사이의 벽이 허물어지면서 산업과 고용 지형이 총체적으로 변하고 있어 청년들에게도 큰 도전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윤 원장은 “특히 작년 세계경제포럼(WEF)의 설문에서 글로벌 기업들이 향후 5년 동안 부상할 10대 핵심 역량 가운데 하나로 ‘기술 설계 및 프로그래밍’을 꼽는 등 기술의 중요성이 확대되고 있다”라면서 “기술 친화적 인재 육성은 범정부 차원에서 추진 중인 핀테크 금융혁신 활성화와도 궤를 같이하는 만큼 기술을 잘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역량을 키워달라”고 전했다.

이날 특강에서는 아마존(AWS), 블름버그, 구글 등 글로벌 빅테크 기업의 전문가들이 A.I.를 활용한 금융 솔루션 등 최신 핀테크 트렌드를 사례 중심으로 소개했다.

서울=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