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대통령 표창
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대통령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윤순영 이사장은 지난 22일 경남 창녕군 우포늪생태관 일대에서 열린 ‘2019년 생물다양성의 날 및 세계 습지의 날’ 공동 기념행사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윤 이사장은 지난 1992년 10월 김포시 홍도평야에서 재두루미 7마리를 발견한 이후 현재까지 김포시 재두루미 지킴이로 활동하고 있다. 또 홍도평야 재두루미 먹이주기를 매년 진행하고 있으며 야생조류 구조활동, 야생조류 서식지 밀렵감시, 지역 하천 및 습지관리 보호활동 등도 벌이고 있다.

특히 2006년 4월 한강하구 습지(장항-산남-시암리-유도-철산리) 60.668㎢에 대한 습지보호지역 지정 계획 발표 때 부동산 가치 하락을 우려한 반대 토착 주민을 설득해 해당 지역에 대한 습지 지정을 관철하는 데 기여했다.

윤 이사장은 “김포는 한반도 중심에 위치해 철새에게 이동 길목을 제공하고 있어 매우 중요한 중간 기착지이자 서식지로 철새의 생명줄과 같은 지역”이라며 “한강하구에 대한 국가 차원의 보전방안 수립이 절실하다”고 수상 소감을 대신했다. 김포=양형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